ID PWD
게이머가 말한다/신문고
자유게시판
LOL 전용게시판
겜툰 출석체크
겜툰 GC경매
게임VS게임
최고&최악의 게임
찰칵! 이거거든!~
겜툰30문30답
게임스크린샷
겜툰 이벤트! 안내
 
찰칵! 포토게시판 HOME > 커뮤니티 >찰칵! 포토게시판
 
    설사[실화]않보면후회
   작성자 : TQQQX      2012-10-20 오후 2:55:29

저는 장이 안좋아서 우유를 먹으면 설사를 하는데요..(특히 차가운 우유)

우리 학교는 아침에 우유급식을 하는데..

어제는 그날따라 아침부터 배가 아픈거에요 거기다가 우리는

우유를 안먹으면 매를 맞아요..

그래서 어쩔 수 없이 그냥 우유를 다 마셨어요..

좀 꾸륵꾸륵 거리기는 했는데 한 1교시 까지는 참을만 했어요

그런데 1교시 쉬는 시간에 요즘 똥꼬킥하고 노는게 유행이라서 친한 친구가

똥꼬킥을 날린거에요ㅠㅠ 원래 저도 그렇게 놀긴 하지만 오늘은 너무

배가 아파서 예민해 져서 제가 친구한테 심하게 욕을 했어요..

그리고 2교시가 시작했는데 진짜 참을 수가 없고 온몸에서 식은땀이 흐르고

막 온몸을 부들부들 떨었어요.. 그랬더니 짝이 "똥마렵냐??"라고 하는거에요..

그런데 제가 막 과민반응 보이면서 "아니거든!!!"막 이랬어.. 그랬더니 선생님이

떠든사람 나와서 엎드려 뻗쳐를 하래요.. 그래서 칠판 옆으로 가서 엎드려뻗쳐를 했는데

막 힘이 들어서 모르고 설사를 조금 쌌어요.. 그런데 제가 교복 바지를 쭐여서 좀 꽉 끼거든요..

그래서 다행히도 설사가 밖으로 흘러나오지는 않았어요.. 대신에 엉덩이 부분이 축축해진거에요..

아직 아무도 눈치는 못챘지만..그리고 선생님이 다시 들어가래요..

그런데 다시 제 자리로 돌아가는데 애들이 무슨 냄새가 난데요.. 그래서 저도 일부러 티 안낼려고

"맞아, 무슨냄새지?" 막 그랬어요.. 그리고 2교시 쉬는시간이 됐는데요.. 제 여친이 찾아온거에요..

(여친은 다른반) 그런데 지금 나가면 냄새 풍기고 쪽팔리니깐 지금 할일 있으니깐 그냥 가라그랬어요..

그리고 한 5분 지나고 나서 또 신호가 와서 화장실로 뛰어갔어요.. 그런데 우리 학교는

화장실이 남녀공용인데 제 여친하고 여친의 친구들이 수다를 떨고있었어요

그래서 똥싸면 쪽팔리니까 그냥 여친한테 안녕~ 하고 그냥 다시 교실로 왔어요

그리고 3교시가 시작했는데 진짜 참을수가 없어서 커터칼로 손가락에 상처낸다음에

선생님한테 보건실 간다고 하고 나왔어요.. 그리고 화장실로 갔는데 안타깝게도

화장실 문 앞에서 설사가 나온거에요.. 이번엔 진짜 바지가 온통 다 젖었어요..정말 많이 나왔어요..

그래서 다시 사물함으로 가서(우리반 사물함은 교실 밖에 있음) 체육복을 몰래 들고와서

화장실에서 갈아입었어요..그리고 팬티는 그냥 쓰레기통에 버렸어요..

그리고 교실로 돌아왔더니 애들이 왜 체육복을 입었냐고 물어봐서 원래 체육복입고있었다고

했어요.. 그리고 3교시 쉬는시간이 됐는데 제 친구가 체육복을 빌려달래요..

제가 안된다고 했어요..그런데 저는 평소에 체육복 바지 갈아입기 귀찮아서 그냥 교복 위에다가

체육복을 입거든요.. 그래서 친구가 지금도 제 체육복 안에 바지 입었을 줄 알고 복도에서

제 바지를 내린거에요ㅠㅠ 쉬는시간이라서 애들도 많았고 제 엉덩이하고 다리에는 설사가

범벅되있었고.. 제가 아랫도리가 싸늘하면 발기가 되는데 갑자기 바지를 벗기니까

고추가 선거에요.. 막 애들이 쳐다보고 존나 웃었어요ㅠㅠ

막 친구는 뜨악 한 표정으로 그냥 쳐다보고 있고ㅠㅠ 바로 옆반이 여친반이라서

여친도 본거 같아요ㅠㅠ 그래서 저는 빨리 바지를 올리고 교문 밖으로 나갔어요..

그런데 교문 근처에서 담배를 피우시던 담임선생님이 맘대로 다갔다고 막 귀를잡고

교실로 끌고갔어요.. 그리고 업드려뻗쳐를 하라고 하시는거에요..

그리고 빗자루로 엉덩이를 때리는데 설사 찌꺼기 때문에 체육복바지가 엉덩이에 달라붙는거에요..

그래서 체육복바지에도 설사가 묻었어요..그런데 다른반 애들하고 우리반 애들이 아까

복도에서 바지 벗겨진거 소문 듣고 막 찾아왔나봐요.. 막 존나 킥킥대고 웃는거에요..

선생님은 당황해서 그냥 때리는거 그만 두고.. 수업 준비하고 앉아있으래요ㅜㅠ

그 뒤로 애들이 저를 막 피하는거에요..

그리고 오늘 아침에 여친한테 문자가 왔는데 나 전교에 소문 났다고 쪽팔리다고 깨지쟤요ㅠㅠ

저 어떻해요ㅠㅠ

내일 학교가서 어떻게 행동해야 하죠??

참고로 저 중3입니다..

차라리 초등학생이었으면 좀 나았을텐데..


발기에서 뿜은ㅋㅋㅋㅋ 발기ㅋㅋㅋㅋㅋ 꼬1추ㅋㅋㅋㅋㅋ
왕자1지ㅋㅋㅋ
 
덧글쓰기
 
마린의 꿈        [12-10-20]
인생 망함 트리 타셨네...
그냥초보자        [12-10-20]
망한거에요....
이제 매일마다
설사에 관한애기로
엄청난스트레스와
쪽팔림을 겪고
여친과 헤어질꺼에요
그리고 중3이라 동창회가....
Tardis        [12-10-20]
▶◀
zerg성락        [12-10-20]
누구 이야기?
zerg성락        [12-10-22]
글구 퍼가고 싶은 이야기..
TheO        [12-10-27]
남녀공용에서부터 뭔가 주작의 냄세가...
솔로리스트        [12-10-29]
학교에 무슨 남녀공용 화장실이 있어...사기도 적당히 치지
1교시끝나고 화장실 안간이유는 뭐야
 
게시물 총 5622개
번호  제목/작성자  등록일/조회
설사[실화]않보면후회 (7)
작성자 :  TQQQX
2012-10-20
조회 : 4654
8464 피망타짜에서 이기고 난 후  (1)
작성자 :  할만한게없
2012-10-19
조회 : 3886
8462 본격여인천하 (2)
작성자 :  무적탱크
2012-10-16
조회 : 3680
8461 달리기경주귀여움 (0)
작성자 :  독한넘
2012-10-16
조회 : 3504
8460 동물들 (2)
작성자 :  STARHAWK
2012-10-15
조회 : 3526
8459 여기에는 슬픈 전설이 있어 (2)
작성자 :  밥과 만원
2012-10-10
조회 : 3745
8458 우왕...... (2)
작성자 :  STARHAWK
2012-10-09
조회 : 3550
8457 어제 이브를깔았음 (2)
작성자 :  닭소리
2012-10-09
조회 : 3613
8456 충격과 공포의 개소리 (2)
작성자 :  밥과 만원
2012-10-07
조회 : 3464
8455 하렘의 결말.. (4)
작성자 :  zerg성락
2012-10-06
조회 : 3629
8454 텐비 나오넹... (2)
작성자 :  mr.G
2012-10-03
조회 : 3590
8453 와우! 일본 애들도 참 멋지네 (4)
작성자 :  STARHAWK
2012-10-02
조회 : 2918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개인정보취급방침 | 약관안내 | 겜툰소개 | 사업제휴 | 카툰제작 문의 | 저작권법 안내 | 저작권 침해사례 [신고/문의]
인천 사무실: 인천시 부평구 굴포로 158 502동 1802호 / TEL: 032-328-7660 / FAX: 032-328-7637
서울 사무실: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33길 48, 1104호(구로동,대륭포스트타워7차) / TEL: 02-6964-7660 / FAX: 0505-328-7637
제호: 겜툰   등록번호 : 인천광역시 아01025   등록일자 : 2009년 9월15일    발행인·편집인 : 송경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요원
CopyrightⓒGAMTOON. All Rights Reserved.
d